Thursday, November 25, 2004

I made two google accounts

I made two google accounts, eungjeong.baek and li4.liu3.
One for my wife and the other for my daughter.
I made a few accounts for my baby, this is chinese version.

Wednesday, November 24, 2004

Working in Daejeon

Seok is working at Sowon. I hope he return to hometown soon. But the
job opportunities in the area are too small. Let me list some

2. KT R&D Center
5. Patent Office
6. Ministry of Statistics
7. Education Information Center of Dajeon (?, with 2 years teaching experience)

Saturday, November 20, 2004

Zope and Microsoft Word

I was in the Lab at noon. Until I met the pastor Jeong. I experimented some Visual Basics codes which open a new document and paste the translated text in it.

I read that Philip Greenspun's humor collection. PC/Windows seems not to work, and it does not work. UNIX seems not to work, but it works. This humor does not give me a laugh. Microsoft Word works and works very good. If you know some codes to automate you can deploy great features on the Word.

Zope would be a killer web infrastructure and Microsoft Office is a killer desktop application. Zope is for Internet and Word for desktop, both are killers. But their foundation is totally different, it means they do not compete.

I think I have to learn Zope 3 and Office scripts. Come on. I live in two different worlds.

Friday, November 19, 2004

Fighting a code battle with VB6.0 and Office XP

Our Machine Translation Engine is integrated in the Microsoft Word. But in Office 2003, it does not work. So I removed it, and installed Office XP a old version. At first it was same, really frustrating. I patched it with Service Pack 3, now it works. I don't know what is the difference. Anyhow I can prepare the demonstration at the end of year for the Assessment.

Wednesday, November 17, 2004

Cheol's Diary tested by Firefox

Cheol's Diary

Testing from firefox, new browser.
한글 시험

It's really boring.

I'm porting our MT system into Linux. But it's really hard work for me. Everyday I go to the bed with the head folded by my hands.

The trouble is due to the old c++ compiler of Microsoft Visual C++. GCC catched all the standardized features of C++, but Microsoft failed. They made a new language C#, and they seems not to devoted to C++.

Anyhow I have to keep my eyes on C++, STL, template, and the books on C++ and porting.

Tuesday, November 16, 2004

Daddy's glases Posted by Hello

Found e-books on the libraries

Hanbat Library and Gasuwon Library provide e-books on their web sites.
I applied for subscription. They licensed rights or out sourced the
operation to eBook companies. Good pdf eBooks there are. I think in
the end the library has to evaluate books that the authors want
publish and buy them from the author for the public readers. And the
library could pay for the books to the authors directly.
It could make a digital archive of all books during this process.

Get rid of the cost of logistics and make the benefits go to the
readers and the authors. It will make the society go further into more
intellectual and creative socciety. It would make all us be a
information producer not the coarse hard worker. We all human and we
all can think and create.

Jasmine talks alots.

* Babbling has gone *
Thease days she is learning very rapidly. Yesterday, I gave her a pack of soy bean mil with a straw. After she dranked a half, I asked her how much milk was remained. She said a adjective "JJogkeum". A great step! She ask her mom to play with her ,even though her mom is spleepy, saying "Nolja".
Her language ability is ready to launch the sky rocket. Reading books and story telling would be very important a few months later. Let's get ready to get her attend Story Telling Classes or it's time to prepare for me and Rose to tell stories. Good parents are not born but made.

Ryu Cheol (류 철)

The catcher in the rye

He asked if he saw the lagoon who migrate in the winder. But but
the taxi driver said in the pond, fish lives. If you was a fish, the
nature mather would take care of you, Horwrits said.

Life is nothing to worry to fly away from the pond. You seems to live
there for your life time. When the winter comes, the mother nature
would care of you.

Friday, November 12, 2004

[KIDS] Re: [질문]유학...

[ AnonymousSerious ] in KIDS
글 쓴 이(By): 아무개 (Who Knows ?)
날 짜 (Date): 2004년 11월 11일 목요일 오전 02시 50분 53초
제 목(Title): Re: [질문]유학...

Admission to the CS department is highly competitive:

For the Ph.D program, the average scores of recent successful applicants have been: GRE: 650 verbal, 790 quantitative, 5.0 analytical. TOEFL: 655 paper/283 computer version. CS Subject Test (AGRE): 820.
For the Masters program, the average scores of recent successful applicants to this program have been: GRE: 615 verbal, 780 quantitative. 5.0 analytical. TOEFL: 644 paper/273 computer version. CS Subject Test (AGRE): 780. The average undergraduate GPA has been 3.76 (on a 4.0 scale).
Highly qualified students are encouraged to apply.

Wordnet Offset -> Wordnet Synset

Oliver Steel의 Examples에는 나타나 있지 않지만

offset(숫자)만 알고 있을 때 synset을 알아내는 함수

input : int offset
output : synset

사전구축 도구에서는 숫자로 구축하지만 사전에 써 넣을 때에는 사람이 알아 볼 수 있도록 "key#1"와 같은 형태로 표시해야한다.

Thursday, November 11, 2004

I read these pages, he is a good computer scientist, programmer, writer, father, director, etc.

But if you make me choose one, he is a lisp wizard.
is really cool stuff for me. If you think to write a book, you should collect the pointers as much as Peter. Very impressive.

I was challenged to apply Google, a gang of computer scientists.

But my python and C++ STL codes are not done, terrible.

Wednesday, November 10, 2004

Cheol's Diary

Cheol's Diary
My blog in my blog
I applied for Google's adSense program.

Yes! You failed to post picture attached email, blogger.

-----Original Message-----
From: []
Sent: Wednesday, November 10, 2004 4:35 PM

Your message could not be posted because of the following reason(s):, Invalid Content Type

우리나라에 꼭 필요한 산업

우리나라에는 소프트웨어 산업이 없다.
문제다. 소프트웨어를 만드는 산업이 없다. 아마 가장 숙련된 인력은 포털의 웹 서비스를 운영하는 인력과 게임 엔진 프레임워크를 만드는 사람들일 것이다.

우리에게 Microsoft나 Google과 같은 회사가 필요하다. T-Max나 안철수연구소와 같은 기업이 큰 성공을 거두어야 한다. 제조업과 소프트웨어 산업이 함께 가야 한다.

3Com, HP는 하드웨어 기업이다. 우리는 LG와 Samsung을 여기에 견줄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소프트웨어 산업은 견줄 기업이 없다. 소프트웨어 산업은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에 근간을 두어야하는데, 제대로 가르치는 학교가 없다. 언어의 장벽은 소프트웨어 기술의 습득에 커다란 장애가 되고 있다. 중학교에서 기술시간에 더 이상 삼각 트러스트 구조에 대해서 가르킬 것이 아니라, 트리와 링크트리스트를 가르쳐야 한다. 집집마다 XBox를 깔아놓고 거기서 Programming하는 법을 배울 수 있도록 해 줘야한다.

철 독 선

TV도 조심해서 보여줘야

한겨레신문에 소아정신과 의사의 글이 하나 올라왔다. 유리 키울때 참고 해야지

돌 지나면 기억력 ‘쑥’

TV 폭력장면 조심해야죠

아이들은 태어난 지 얼마쯤 되면 자신에게 일어난 일을 기억할 수 있을까?

실제로 대부분의 사람들은 어릴 때를 기억하라고 하면 5~7살 정도에 일어난 일을 스쳐 가는 한 장면처럼 기억할 뿐이다.

아이들이 특정한 사건을 기억하고, 사물을 떠올리는 것은 생후 여덟 달쯤에 전두엽이 본격적으로 활동하면서 가능하다. 아이는 이 무렵부터 숨겨진 장난감의 존재를 기억할 수 있고, 엄마와 다른 사람과 분명하게 구분하기 시작한다. 실제로 특정한 행동을 보여 주고, 아이가 일정 시간이 지난 뒤 그 행동을 따라 할 수 있는지를 관찰한 연구 결과가 있다. 아홉 달 된 아가는 하루, 13달 된 아이는 일주일 뒤에도 같은 행동을 따라 할 수 있었다. 14달이 되자 무려 넉 달이 지나도 같은 행동을 보여 줬다.

해마와 전두엽이 상당히 성숙해진 이 때가 되면 엄마와 아빠가 말다툼하는 것이나 텔레비전에서 나오는 폭력적인 장면도 오랫동안 기억해 그 행동을 따라 할 수 있다. 결국 이 시기 아이들에게 어떤 행동을 보여 줄지는 부모, 더 나아가서는 사회가 고민해야 한다. 이 무렵 아이들이 넉 달 정도밖에 기억하지 못한다고 하더라도, 넉 달 이하 간격으로 같은 일을 반복해서 겪다 보면 그 기억은 훨씬 오래갈 것이다.

아이를 키우다 보면 아이가 갑자기 예전에 있었던 일을 말하는 것을 보고 깜짝 놀랄 때가 있다. 대략 두 돌 무렵인데 언어를 이용해 기억을 해 내는 것이다. 세 살이 되면 한 해가 지난 뒤에도 그 일을 기억할 수 있다. 이처럼 말을 사용하게 되면서 아이의 기억 기능은 한 단계 올라간다. 이 무렵이 되면 아이들에게 예전 일을 물어 보고 확인하는 것이 아이들의 기억력 및 두뇌 능력을 올릴 수 있다.

단지 많이 보여 주는 것이 아니라, 보여 준 것을 시간이 지나서 확인해 준다면 아이들은 기억력 검사에서 더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다. 엄마의 질문을 통해 도대체 어떤 일에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지, 사건을 어떻게 시간 순서대로 떠올려야 하는지를 배움으로써 아이의 기억 능력이 좀더 나아지는 것이다. 그렇다고 아이가 스트레스를 받을 정도로 물어봐서는 안 된다. 아이가 도전할 만한 과제를 주는 것은 너무나 좋으나, 아이가 피곤하게 느낄 정도라면 오히려 해롭다는 사실은 뇌과학이 밝혀 낸 객관적 사실이다.

서울대병원 소아정신과 임상강사

유리 토끼

유리 토끼

I'm testing Picasa's blog integration. It's fantastic! But Hangul sucks. I decided to settle down on this blog. Bye, yahoo blog, coreblog, etc.
With my friends at the Sooyoung's wedding Posted by Hello
me in the office Posted by Hello
Moongyeongsaejae Posted by Hello
TV shot Posted by Hello
Baekje gilt bronze incense burner for blogger Posted by Hello

아침에 깨어 ArsDigita와 필립과 그의 여자친구의 인터넷에 남긴 자국들을 보고 있다. 98년 내가 대학원에서 졸업하고 첫 직장 생활을 하고 있을 때, 그들은 MIT 박사과정 중에 혹은 졸업 후에 사업을 시작했었다.

다시 한 번 회상한다. 인터넷 광풍은 대단했었다. 이제 컴퓨터하고만 씨름은 하는 바보들은 다시 바보가 되어 있고, 사업은 장사꾼들에게 돌아가 있으며. 우리는 단순히 노동자일 뿐이다.

그러나 어떤가? 세상이 많이 바뀌긴 하지 않았나? TV와 신문은 권력을 잃었고, 나이 많은 어르신들은 자신들이 모든 것을 다 조종할 수 없다는 것을 알고 계신다. 많이 변하지 않았나? 이것은 디지털 혁명의 첫 단계였을 뿐이다.

새로운 시대가 열리고 있다. 원격교육, 재택근무, 전원생활, 휴대멀티미디어통신, 컨텐츠의 개인화, 인터넷 계몽운동, 엮여진 세계, 여가와 예술 이런 것들이 더 의미있게 다가올 것이기 때문이다.